북동연방대학교와 한국 학자들은 고대 화석 동물 DNA를 추출하였다

Views: 95

북동연방대학교와 한국 학자들은 고대 화석 동물 DNA를 추출하였다

북동연방대학교 연구자들은 Sooam 생명 공학 연구 펀드 교수 Kyu Chan Khvan 및 Dzheng Dzhon Khan 조교와 고대 화석 동물 DNA를 추출하였다고 북동연방대학교 «분자 고생물학» 국제 센터에서 보도한다.
«이것은 야쿠티아 고대 동물 대규모 연구의 첫 단계입니다. 이 단계에서는 맘머스와 다른 화석 동물들- 버팔로, 말, 코뿔소, 개, 늑대 DNA를 추출했습니다. 게놈 복호화에 대한 둘째 단계는 울산 대학교 GEROMICS 실험실에서 진행될 것입니다. 여름에는 셋째 단계가 있을 것인데 이 때 결과 해석, 수학, 통계적 분석을 할 것입니다.»라고 북동연방대학교 학자 Lena Grigirieva가 말했다.
중용한 것은 연구의 일주는 북동연방대학교 실험실에서 진행되는 것이다.
«이전에 우리는 단순히 고생물학적 자료를 공급했다면 지금은 우리의 목적은 한국과 중국 동료들과 같이 하면서 아시아에서 고대 DNI 선진 연구 센터가 되는 것입니다.» 북동연방대학교 맘머스 박물관 소장 Semeyon Grigiriev이 말했다.
«화석 동물의 DNA를 식별할 때 맘머스 박물관 자료를 사용했습니다. 이에 대해 학사, 석사 논문들도 나왔습니다.»라고 Lena Grigorieva가 말했다.
북동연방대학교 직원에 따르면 Sooam 직원들은 고생물학적 자료를 찾기 위해서 매년 야쿠티아 북부에서 하는 여름 필드 탐험에 참여한다.
«SOAAM 펀드장 Hwang Woo Suk은 늘 여름 필드 탐험에 참여합니다. 올해 맘머스 연구는 Verkhoyansk와 Bolshoi Lyakjov 섬에서 진행되었습니다. 2017년 여름에 연구는 계속 진행될 것이고 해석과 분석 결과들이 나올 것입니다.»라고 북동연방대학교 직원이 말했다.

Close

CAPTCHA:

refresh image

Антиспам:

CAPTCHA

-->
close

Antispam:

refresh image

Антиспам:

CAPTCHA

-->